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포토]1980년 4월 사북사태..광부들의 봉기!(下)
 
추광규 기자   기사입력  2017/11/25 [05:47]

스스로를 ‘막장인생’ ‘한센인 다음에 광부’라며 체념적이고 자조적인 의식에 빠져 있던 광부들이 파출소를 습격했다. 흥분한 광부들은 진압경찰에 맞서 싸우면서 경찰관 1명이 사망하고  160여 명의 경찰과 민간인이 부상을 당했다. 1980년 4월 강원도 사북에서 발생한 비극이었다.

 

80년 사북사태라고 부르는 이 사건에 대해 당시 계엄사령부는 관련 인물 31명을 구속하고, 50명을 불구속 기소하는 등 총 81명을 군법회의에 송치하였다. 79년 박정희 시해로 찾아온 80년 서울의 봄을 싸늘하게 만든 사건이었다.

 

또 일제 강점기부터 누적되어온 탄광촌의 문제가 분출된 이 사건은 불과 한 달 후 광주에서 벌어질 참극의 전주곡이기도 했다. 37년 전 발생했던 사북사태가 현재의 우리에게 던지는 교훈은 무엇이었까? 37년 전 사북사태의 사진을 통해 당시로 돌아가보자. 사진은 사북항쟁동지회가 제공했다.

 

 

▲ 합의사항 설명을 위한 반상회    

 

 

▲ 신민당 의원 진상조사단 방문    

 

 

▲ 신민당 의원 진상조사단 방문2    

 

 

▲ 신민당 의원 진상조사단 방문3   

 

 

▲ 2002년 사북항쟁 기념식    

 

 

▲ 2002년 사북항쟁 기념식    

 

 

▲ 사북항쟁 기념 문학축전(동지회원)    

 

 

▲ 25주년 사북항쟁 기념식2005.3.24    

 

 

▲ 2005.8월 명예회복 축하    

 

 

 

배너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7/11/25 [05:47]  최종편집: ⓒ 신문고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연예 스포츠 연예 스포츠
서현 공항패션 “우아하고 청순하고...”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