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민시, 배종옥-배성우 딸 ‘오송이’ 역 맡는다

이서현 기자 | 기사입력 2018/01/11 [17:29]

고민시, 배종옥-배성우 딸 ‘오송이’ 역 맡는다

이서현 기자 | 입력 : 2018/01/11 [17:29]

 

신예 고민시가 tvN 새 드라마 <라이브(Live)>에 출연한다.

 

오늘(11일) 소속사 미스틱엔터테인먼트 측은 "신인배우 고민시가 2018년 상반기 방송 예정인 tvN 새 드라마 <라이브(Live)>(극본 노희경/연출 김규태/제작 지티스트, 스튜디오드래곤)에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라이브>는 전국에서 제일 바쁜 지구대 경찰들의 예측불허 사건사고 접수기를 그린 드라마다. SBS <괜찮아 사랑이야>, <그 겨울, 바람이 분다> 등에서 환상의 호흡을 선보여온 노희경 작가와 김규태 감독의 의기투합으로 방송 전부터 많은 기대를 얻고 있는 작품이다.

 

 

▲  사진출처 / 미스틱엔터테인먼트  

 

 

고민시는 극 중 경찰서 여청계 수사팀 경감 안장미(배종옥 분)와 지구대 경위 오양촌(배성우 분)의 딸이자, 아빠와의 갈등과 자신의 꿈 사이에서 방황하는 휴학생 ‘오송이’를 연기할 예정이다.

 

지난해 종영한 OCN 월화드라마 <멜로홀릭>에서 사랑스러운 캐릭터 ‘주여진’ 역으로 신인답지 않은 연기력을 선보인 고민시는 JTBC <청춘시대2>, SBS <엽기적인 그녀> 등의 작품에서도 존재감 넘치는 캐릭터로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은 바 있다.

 

신예 고민시가 웰메이드 드라마의 탄생을 알린 <라이브> 캐스팅 소식으로 새해에도 활발한 작품 활동을 예고해 많은 네티즌들의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한편 고민시가 출연을 확정 지은 드라마 <라이브>는 2018년 상반기 방송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