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세호 합류한 ‘무한도전’, 지난 주 예능 1위

이서현 기자 | 기사입력 2018/01/13 [10:58]

조세호 합류한 ‘무한도전’, 지난 주 예능 1위

이서현 기자 | 입력 : 2018/01/13 [10:58]

KBS 예능프로그램들의 방송과 녹화가 재개되며 정상화 수순을 밟고 있는 가운데 지난 주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예능은 무엇일까?

 

‘L.POINT 리서치 플랫폼 라임이 2018년 1월 10일부터 1월 11일까지 남녀 25,000명에게 지난 일주일(1/3~1/9)동안 가장 기억에 남거나 재미있었던 예능 프로그램 대해 조사한 결과, 시청률 11.7%(닐슨코리아 기준)를 기록한 MBC ‘무한도전’이 15.3%로 1위에 올랐다.

 

6일 방송 분에서는 파퀴아오와의 스파링 대결과 조세호를 6번째 멤버로 확정하기 위한 청문회를 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조세호가 ‘무한도전’의 정식 멤버로서 앞으로 어떤 활약을 보여줄지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2위에는 ‘꽃보다청춘 위너편’과 ‘강식당’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그린 tvN ‘신서유기 외전 통합 감독편(13.8%)’이 꼽혔다. 3위는 2017 MBC 연예대상 뒷 이야기가 공개된 MBC ‘나 혼자 산다(12.0%)’가 차지했다.

 

4위에는 첫 이야기가 방송된 ‘윤식당2(10.4%)’가 올랐다. 지난 5일에는 ‘윤식당2’ 멤버들이 식당 운영에 앞서 새로운 메뉴를 개발하고 스페인의 테네리페 섬에 도착해 식당 오픈 준비를 하는 모습이 방영되었다.

 

새롭게 합류한 박서준은 수준급의 스페인어 실력을 뽐내 시청자들을 깜짝 놀라게 했다. 그 다음으로 SBS ‘런닝맨(4.8%)’, JTBC ‘아는형님(4.0%)’, SBS ‘미운우리새끼(3.9%)’,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3.1%)’, KBS ‘1박 2일(3.1%)’, MBC ‘라디오스타(2.4%)’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한편, 1위를 차지한 ‘무한도전’은 멤버들이 직접 이력서를 작성하고 기업에서 실제 면접전형을 경험해보는 ‘면접의 신’ 특집이 13일에 방영될 예정이다. 조세호가 합류 된 후 첫 행보이기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높다.

 

본 조사의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서 ±0.62%p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