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창올림픽때 욱일기 응원 제보 받는다

김성호 기자 | 기사입력 2018/02/10 [08:20]

평창올림픽때 욱일기 응원 제보 받는다

김성호 기자 | 입력 : 2018/02/10 [08:20]

'전 세계 일본 전범기(욱일기) 퇴치 캠페인'을 꾸준히 벌이고 있는 성신여대 서경덕 교수팀이 이번 평창올림픽 개막일에 맞춰 일본 응원단의 욱일기 응원 장면이 발견되면 제보해 달라고 9일 밝혔다.

 

 

▲ 2014 브라질 월드컵 대회 당시 일본 응원단의 욱일기 응원 모습    사진= 서경덕 교수 제공

 


이번 일을 기획한 서 교수는 "지난 월드컵 및 올림픽, 아시안컵 축구대회 등 세계적인 스포츠 행사가 열릴때 마다 일부 일본 응원단에서는 욱일기 응원을 펼쳐 큰 문제를 일으키곤 했었다"고 전했다.


특히 그는 "지난 2014년 인천아시안게임때는 일본 남자 하키대표팀이 욱일기가 그려진 배지를 여고생들에게 기념품으로 나눠준 사실이 뒤늦게 알려져 큰 논란이 되기도 했었다"고 덧붙였다.


또한 서 교수는 "이번 평창올림픽때도 이런 어처구니 없는 욱일기 응원들이 언제 발생할지 모르기 때문에 발견즉시 사진 혹은 동영상을 찍어 제보해 주면 적극적인 대처를 할 계획이다"고 설명했다.


제보방법은 메일(ryu1437@hanmail.net)이나 서 교수의 SNS계정으로 보내면 되고, 접수가 되면 대회조직위원회에 제일 먼저 신고한 후 외신기자들을 통해 욱일기 응원의 잘못을 전 세계에 널리 알릴 예정이다.


이에대해 서 교수는 "경기장에서 직접 관전할 때도 좋지만 TV로 경기를 시청하거나 혹은 핸드폰 등 모바일 기기로 경기를 확인할 때 역시 사진 및 캡쳐화면으로 제보해 주면 된다"고 당부했다.


또한 그는 "만약 욱일기 응원 모습이 발견된다면 한반도기의 독도 표기를 지속적으로 문제삼는 일본 정부측에도 강력히 항의할 필요가 있다. 특히 세계적인 여론을 통해 다시는 국제스포츠행사에 욱일기가 등장하지 못하도록 조치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한편 서 교수팀은 지난 호주에서 개최된 '2015 AFC 아시안컵' 축구대회 공식 가이드북에 욱일기 응원 사진을 사용한 것에 대해  AFC의 샤이크 샬만 회장에게 항의서한을 보냈고, 이에대해 '이 문제를 조사하겠다'라는 답장을 받아내기도 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