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 걸그룹 트롯걸 2집 발표, 본격적인 활동 돌입

장윤정, 홍진영 뒤 이어 미녀 트로트 계보 이어나갈 ‘트롯걸’

박우식 | 기사입력 2018/07/09 [19:25]

트로트 걸그룹 트롯걸 2집 발표, 본격적인 활동 돌입

장윤정, 홍진영 뒤 이어 미녀 트로트 계보 이어나갈 ‘트롯걸’

박우식 | 입력 : 2018/07/09 [19:25]

 

3인조 트로트 걸그룹 ‘트롯걸’은 지난 5일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디지털 싱글앨범 2집 [꼬리잡기] 를 발매하며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했다. 이들의 앨범은 트로트 장르로는 이례적으로 반복적이고 독특한 가사와 중독성 있는 후렴구로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트롯걸’의 이번 앨범 [꼬리잡기]는 작곡.작사 Kingmaker, Maven, Ryank , 편곡 Maven의 곡으로 신나는 템포에 친근한 멜로디가 어우러진 트로트 곡이다.137BPM의 빠른 비트 위로 펼쳐지는 ”꼬리잡기”는 트롯걸의 보이스와 멜로디가 한층 더 세련되게 조화를 이루고 있으며 쉬운 노랫말과 반복되는 멜로디가기분 좋은 중독성을 만들 것이다.

 

이들 ‘트롯걸’은 2016년 1집 [올래말래] 발매 이후 꾸준한 사랑을 받고 있으며, 이미 업계에서는 실력파로 인정받고 있는 팀이기도 하다. 트롯걸의 리더 은영은 “뻔하지 않은 실력파 트로트 가수로 자리매김 하고 싶다. 남녀노소 누구나 즐겨 듣는 트로트를 하는 것이 목표다. 주현미, 장윤정 선배처럼 트로트 하면 떠오르는 가수가 되고 싶다.”고 전했다. 

 

소속사 측은 “ 트로트로 인정받는 걸그룹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물심양면으로 지원하겠다. 이미 섭외문의가 많이 들어 오고 있다”고 말했다. 실력파 여성 트로트 걸그룹 ‘트롯걸’은 [꼬리잡기]로 방송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며, 다양한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