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박시연, 안정적인 진행! ‘MC로도 완벽 자리매김’

이서현 기자 | 기사입력 2018/08/10 [08:33]

배우 박시연, 안정적인 진행! ‘MC로도 완벽 자리매김’

이서현 기자 | 입력 : 2018/08/10 [08:33]

 

 

 


배우 박시연이 MC로 활약을 펼치고 있다.


첫 방송부터 뜨거운 화제를 모으고 있는 KBS 2TV 신개념 가족 관찰 예능프로그램 <엄마아빠는 외계인>에서 진행을 맡은 배우 박시연이 인간적인 매력과 안정적인 진행 능력으로 MC로서의 입지를 확실히 다지고 있다.


<엄마아빠는 외계인>는 넘치는 개성으로 대한민국 연예계를 쥐락펴락했던 스타들의 일상을 자식의 입장에서 재진단해보는 신개념 가족 관찰 예능으로, 박시연을 비롯해 김용만, 지상렬, 양재웅 원장이 진행을 맡은 프로그램이다.

 

 

 


지난 7일 방송된 <엄마아빠는 외계인>에서는 황신혜와 김성경, 오광록의 자녀가 출연해 그들의 일상을 공개했다. 박시연은 자식이자 부모의 입장에서 시청자들의 공감을 불러일으킨 멘트로 프로그램에 활력을 더한 것은 물론, 적재적소에 밝은 리액션으로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끌었다.


또한 박시연은 그동안 소통의 부재로 아버지에 대한 미움을 가지고 있던 오광록의 아들이 진심을 마주하고 울컥하는 모습에 덩달아 눈시울을 붉히기도 했다. 누구나 느껴봤을 부모님을 향한 죄송함과 애틋함에 따스한 공감을 표하며 인간미 넘치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