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주요 관광 명소에 문화관광해설사 배치

지역 문화 관광자원 안내로 방문객 만족도 향상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 기사입력 2019/01/11 [22:03]

고양시, 주요 관광 명소에 문화관광해설사 배치

지역 문화 관광자원 안내로 방문객 만족도 향상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 입력 : 2019/01/11 [22:03]

 
 

▲     ©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신문고뉴스] 김승호 기자 = 고양시가 관내 지역 문화 관광자원을 적극 안내하기 위해 주요 관광명소 10개소에 전문성을 갖춘 문화관광해설사 42명을 배치했다.
 
관광특구, 관광정보센터 사업 추진으로 신한류 관광 도시로 주목받고 있는 고양시는 이번 문화관광해설사 배치를 통해 고양의 문화역사와 전문적인 지식을 방문객들에게 전달함으로써 만족도를 높일 계획이다.
 
활동 해설지는 ▲행주산성, ▲서오릉, ▲서삼릉, ▲밤가시초가, ▲600년 기념관, ▲북한산성, ▲가와지볍씨 박물관, ▲시티투어, ▲현충전시관, ▲관광안내센터다.
 
시 관계자는 “문화관광해설사의 적극적인 활동 전개로 관내 소중한 문화유산과 관광자원을 올바르게 알리는 소중한 기회로 활용할 계획”이라며 “이를 통해 관광객들로부터 신한류 관광의 도시 고양에 대한 만족도와 재방문율을 높이는데 기여할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