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 김복동 할머니의 유지 받들어 활동가 자녀에 장학금

추광규 기자 | 기사입력 2019/02/08 [20:51]

고 김복동 할머니의 유지 받들어 활동가 자녀에 장학금

추광규 기자 | 입력 : 2019/02/08 [20:51]

 

 

▲ 고 김복동 할머니     ©정의기억연대

 

 

여성인권운동가 김복동 할머니의 공식적인 장례 절차가 마무리된 가운데 시민들의 정성으로 모인 조의금 중 2천2백만 원을 여성.인권.평화.노동.통일단체 11곳에 기부한데 이어 대학생 10명에게 장학금이 주어진다.

 

여성인권운동가 김복동 시민장 장례위원회(상임장례위원장 윤미향, 권미경, 윤홍조, 지은희, 정강자, 한국염, 아래 시민장례위원회)는 8일 보도자료를 통해 이 같은 사실을 전하면서 “김복동 할머니께서 아시면 누구보다도 기뻐할 것”이라면서 의미를 새겼다.

 

장례위원회는 이날 보도자료를 통해 국민들의 참여속에 치러진 장례 과정을 말한 후 “지난 3일 한평생 평화인권운동과 나눔을 실천한 할머니의 유지를 받드는 첫 실천으로 시민들의 정성으로 모인 조의금 중 2천2백만 원을 여성.인권.평화.노동.통일단체 11곳에 기부하였다”고 말했다.

 

이어 “그리고 시민장례위원회는 2차 나눔기부로 여성.인권.평화.노동.통일단체 등 시민사회단체 활동가들의 대학생 자녀들 10명을 3월에 장학생으로 선정하고, 선정된 학생들에게 4월 17일(수) 할머니의 첫 생신 날짜에 일본대사관 앞 수요시위장에서 각 2백만원씩 총 2천만원의 김복동장학금을 지급한다”고 설명했다.

 

계속해서 “김복동 할머니의 이름으로 지급될 장학금이 열악한 상황에도 불구하고 김복동 할머니의 평소 뜻을 실천하고 있는 여성․인권․평화․노동․통일 등 시민사회단체 활동가로 살고 있는 분들에게 큰 힘이 되길 바란다”고 희망했다.

 

장례위원회는 “우리 사회의 민주주의와 인권, 평화, 통일을 위해 어렵지만 꿋꿋하게 일하는 활동가 자녀들의 학업을 지원하는 소식을 김복동 할머니께서 아시면 누구보다도 기뻐할 것”이라고 의미를 말했다.

 

한편 선발대상은 여성.인권.평화.노동.통일 등 시민사회단체 활동가들의 대학생 자녀 10명이다.

 

선발기준은 부모의 시민사회단체 활동에 대한 긍지와 자부심이 있고, ‘김복동’의 뜻을 이어갈 의지와 열정을 가진 대학생이다. 장학금액은 대학생 1인당 200만 원, 신청마감은 3월 18일(월) 까지다. 
           

 

 

□ 신청방법
   이 메 일 : hope.bokdong@gmail.com
   우    편 : (우) 03967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북로 11길 20 김복동의  희망
   서류양식 : 김복동의희망 홈페이지(www.kimbokdong.com)
              정의기억연대 홈페이지(www.womenandwar.net)
             
            
□ 제출서류 : 신청서, 자기소개서(A4용지 3장),
              추천서(2인 / 추천인은 부모 중 1인도 가능),
              재학증명서, 가족관계증명서(최근 2개월),
              부모 경력.재직증명서

□ 선발일정

- 2019년 2월 7일, 장학생 모집 공고
- 2019년 3월 18일(월) 오후 6시 신청 마감
- 2019년 4월 10일 장학생 선정
- 2019년 4월 17일(수) 장학증서 전달식 및 장학금 지급

□ 문의

- 김복동의 희망 전화 : 010-9893-1926
                메일 : hope.bokdong@gmail.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