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드시 지킨다!' 해병대 출신들 경호업체 진출 ‘빨간방패’시동

김순복 기자 | 기사입력 2019/11/26 [08:07]

'반드시 지킨다!' 해병대 출신들 경호업체 진출 ‘빨간방패’시동

김순복 기자 | 입력 : 2019/11/26 [08:07]

▲ 교육그룹 더필드(구 해병대 전략캠프)가 경호원 사업에 진출한다.

 

[신문고뉴스] '필승! 반드시 지킨다!' 기업교육 전문기업 교육그룹 더필드(구 해병대 전략캠프)가 경호원 사업에 진출한다고 밝혔다.

 

25일 교육그룹더필드에 따르면 지난 17년간 산업교육 및 안전요원 노하우를 바탕으로 ‘빨간방패(Red Guard)’ 보디가드 경호팀을 창단하고 전문경호회사로 거듭난다는 계획이다. 특히 자체 경호원 아카데미 양성학교를 설립해 체계적인 교육을 실시하고, 여성고객의 신변안전에 대비한 여성경호원 보디가드 전문팀도 구성했다.

 

주요 경호원 및 안전요원은 대한적십자사 인명구조 전문가, 전문 경호원, 산악 및 수상 훈련 전문가, 응급처치 강사, 인명구조 자격증 요원, 응급 구조, 심폐소생술 등 특히 청소년 캠프업력 10년 이상의 전문가들로 구성했다.

 

더필드는 기업연수와 기업교육 연수원과 초·중·고·학교 등 다중이 모이는 장소에 경호원과 안전요원을 파견한다는 계획이다.

 

또 심폐소생술 전문강사가 학생들 캠프장 현장에서 ▲ 응급처치 및 심폐소생술 ▲ 심폐소생술 및 자동제세동기 사용법 ▲ 심폐소생술 실습 ▲ 성인. 청소년. 영아의 심폐소생술 등 긴급 안전교육도 준비했다.

 

한편, 교육그룹 더필드는 기업행사 및 방학캠프에 학교 체험학습 인솔 및 집합, 안전 통제, 기상 및 점호, 아침 스트레칭, 야간 순찰근무, 환자 관리 등 안전교육을 학교에서 출발부터 체험활동을 마치는 시간까지 원스톱으로 개인경호와 안전 컨설팅을 서비스한다.

 

한편, 교육그룹 더필드는 해병대와 특전사 등 출신 예비역들이 지난 2002년 7월부터 운영하고 있는 행동훈련 전문기업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