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북부 10만 유아 체험과 성장 돕는 공간 마련된다

김성호 기자 | 기사입력 2020/02/12 [12:05]

경기 북부 10만 유아 체험과 성장 돕는 공간 마련된다

김성호 기자 | 입력 : 2020/02/12 [12:05]

경기북부 지역의 10만여 명의 유아를 비롯한 모든 유아의 체험과 성장을 돕는 공간이 될 것으로 기대되는 ‘(가칭)경기도북부유아체험교육원 설립’사업이 2020년도 수시1차 중앙투자심사에서 통과됐다.

 

경기도교육청은 12일 해당 사업에 대해 “이번 사업은 경기지역 간 고른 교육복지 제공과 유아 놀이중심 체험 교육을 위해 2016년부터 추진해 왔다”면서 “도교육청은 2023년 9월 개원을 목표로 약 5,733㎡, 3층 높이의 유아체험교육원을 설립해 20여 개 영역의 다양한 실·내외체험교육공간을 마련할 계획”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부지는 양주시에서 광사동 813~814번지 일대 약 10,000㎡를 무상 제공한다”면서 “(가칭)경기도북부유아체험원 1층에는 유아들의 창의성과 상상력 자극을 위한 예술융합 공간이, 2층에는 유아가 마음껏 뛰어놀 수 있는 도전 공간이 들어선다. 3층에는 과학원리 이해와 응용을 배우는 협업 공간이 들어서고 실외는 자연체험공간을 조성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도교육청 류시석 유아교육과장은 “(가칭)경기도북부유아체험교육원은 북부지역의 10만여 명의 유아를 비롯한 모든 유아의 체험과 성장을 돕는 공간이 될 것이며, 유아가 행복하게 성장하는 놀이중심 교육과정 운영이 될 수 있도록 지역사회와 함께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