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로 2020완도장보고수산물축제 취소돼

윤진성 기자 | 기사입력 2020/03/24 [10:25]

‘코로나19 ’로 2020완도장보고수산물축제 취소돼

윤진성 기자 | 입력 : 2020/03/24 [10:25]

코로나19가 이어지면서 지역감염 예방에 사력을 다하면서 각 지자체의 축제가 계속해서 취소 되고 있다.

 

완도군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지역사회 유입을 차단하고 군민 및 관광객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오는 5월 2일부터 5월 5일까지 개최 예정이던 ‘2020 완도장보고수산물축제’를 취소한다고 밝혔다.

완도군 대표 축제인 장보고수산물축제는 1996년 첫 해를 시작으로 매년 5월에 개최돼 왔으며 해상왕 장보고 대사의 업적을 기리고 완도 수산물을 알리는 축제로 올해도 풍성하고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준비해왔다.

하지만 현재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로 진행되고 있고 서울 등 수도권 집단 감염 사태와 광주·전남권 확진자가 지속적으로 발생하는 등 군민과 관광객의 안전이 위협받는 상황에서 축제를 취소하는 방향으로 지역 내 공감대가 형성됐다.

축제추진위원회에서는 “코로나19가 세계적 대유행인 상황이고 시기 별로 예정된 축제가 있어 잠정 연기도 힘든 만큼 취소가 불가피하다”며 “다만 위축된 지역경제를 위해 군에서 대체 방안을 강구해줄 것”을 주문했다.

완도군청 관광과 이송현 과장은 “코로나19 조기 종식을 위한 국가적 분위기와 지역 내 여론 등 종합적으로 검토해 힘들게 취소 결정을 내렸다”며 “빠른 시일 내 대체 방안을 마련해 위축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