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설가 조정래 배우 박해미, 복지 TV 55번 고정채널 릴레이 캠페인

송경민 기자 | 기사입력 2020/12/11 [14:01]

소설가 조정래 배우 박해미, 복지 TV 55번 고정채널 릴레이 캠페인

송경민 기자 | 입력 : 2020/12/11 [14:01]



소설가 조정래, 배우 박해미, 배우 안정훈, 가수 이범학, 성우 안지환, 개그맨 최홍림, 채현일 영등포구청장, 안승남 구리시장등 사회 각계각층의 인사들이 장애인과 소외계층들을 위한 복지TV 55번 고정채널 희망 릴레이 캠페인에 동참했다.

 

청와대 국민청원에 "장애인을 위한 방송을 같은 번호로 보고 싶습니다"라는 글에 공감하는 유명인사들이 "오천만 국민이 오늘도 행복한 장애인 복지채널 복지TV 채널번호 55번 만들기" 릴레이 캠페인에 적극적으로 동참하고 있는 것.

 

소설가 조정래는 "복지TV는 장애인과 소외계층들을 위한 공익적 측면에서 의미가 강하다. 고정채널이 없이 지역마다 다른 번호는 공익적 방송을 찾아서 시청하는데 어려움이 있다. 장애인과 소외계층의 입장을 대변하고 가교 역할을 하는 방송이 더 많은 이야기를 전할 수 있도록 관심이 필요하다"라고 말했다.


배우 박해미는 "장애인들을 위한 다양한 정보와 문화예술,복지사회의 변화를 볼 수 있는 방송인 복지TV가 시각장애인들이 요구하는 55번 채널로 단일화가 되어 장애인 당사자들과 복지에 관심 있는 시청자들이 쉽게 다가갈 수 있도록 간절히 바란다"고 말했다.

 

동참에 참여한 인사들은 "지역마다 다른 방송  채널에 대한 아쉬움을 표하며 단일번호로 접근성을 높혀야 한다"고 말하며 "정부와 관계기관은 물론 국민들이 많은 관심이 필요하다"고 공감의 뜻을 표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