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양시, 2020년 노인일자리 보건복지부 전국평가 최우수상 수상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 기사입력 2021/09/27 [19:35]

고양시, 2020년 노인일자리 보건복지부 전국평가 최우수상 수상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 입력 : 2021/09/27 [19:35]

 

  © 김승호 수도권 취재본부 본부장

 

[신문고뉴스] 김승호 기자 = 고양시(시장 이재준)가 2020년 노인일자리 보건복지부 전국평가 최우수상을 수상했다고 27일 밝혔다. 서울․경기도 내 지자체 중 유일한 최우수상이다.

 

시는 지난 8월 보건복지부에서 실시하는 2020년 노인일자리 및 사회활동지원 사업 평가에서 4개 기관이 우수 수행기관으로 선정되어 3,000만원의 인센티브를 받은 바 있다.

 

이번 최우수상은 보건복지부 전국평가에서 2015년, 2018년에 이어 세 번째로 받는 지자체 기관표창으로, 특히 올해는 코로나19로 인해 사업진행이 어려웠음에도 불구하고 수상해 그 의미가 각별하다.

 

고양시는 경기도 31개 시․군 중 가장 많은 노인일자리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 역시 210억의 예산으로 6,074명분의 사업을 진행하고 있는데, 이는 다른 시․군과 비교했을 때 올해 기준 수원 168억 4,849명, 성남 172억 5,208명, 용인 139억 3,870명, 부천 186억 5,430명으로 분명한 차이가 난다.

 

이재준 고양시장은 “코로나19의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수상을 한 수행기관을 격려한다”며 “빠르게 증가하는 고령화에 대비하여 양질의 노인일자리 확대를 위해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시는 앞으로도 노인의 소득을 보전하고 노인의 사회참여를 통한 건강증진을 위해 양적․질적으로 사업을 늘려갈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