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도연 심병섭 “'더 미라클' 장애인에게 희망 메시지 되었으면”

국민체육진흥공단 장애인체육인 휴먼 감동 다큐멘터리 '더 미라클' 복지 TV 방송에 가슴 뭉클

송경민 기자 | 기사입력 2021/10/22 [01:20]

이도연 심병섭 “'더 미라클' 장애인에게 희망 메시지 되었으면”

국민체육진흥공단 장애인체육인 휴먼 감동 다큐멘터리 '더 미라클' 복지 TV 방송에 가슴 뭉클

송경민 기자 | 입력 : 2021/10/22 [01:20]

 

국민체육진흥공단(이사장 조현재)이 제작한 핸드 사이클 이도연 선수와 파라카누 심병섭 감독의 다큐멘터리 ‘더 미라클’이 지난 19일 복지 TV를 통해 방영되었다

 

방송이 나간 후 이도연 선수와 심병섭 감독은 “비인기 종목인 핸드사이클과 파라카누에 대하여 관심을 가져주신 공단 및 복지TV 관계자분들께 감사드린다”며 “이번 방송을 보고 더 많은 장애인들이 운동을 통하여 건강을 지키고, 훈련하는 선수들의 모습에서 희망의 메시지가 되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촬영을 했던 방송팀 직원에 따르면 지난 8월부터 9월까지 이어진 촬영기간 동안 장애인 선수들은 새벽 5시에 기상해서 쉼 없이 운동하는 동안 불평 한번 내뱉는 법이 없었다.

 

인위적인 연출을 시도할 필요도 없을 만큼 메달을 향한 장애인 선수들의 목표의식은 명확하며, 그만큼 고된 훈련을 잘도 견뎌내고 있었다. 공단 방송팀도 최선을 다해 촬영했고 보람도 있었다고 한다.   

  

공단 김성택 경주사업총괄본부장은 “우리 방송팀이 주로 경륜 경정 중계방송 위주로 방송을 하다 보니 촬영에 어려움이 있었을 텐데 장애인 선수들도 촬영을 하는 방송팀도 서로를 격려하고 감사를 표현해 주어 장애인 선수들에게 감동과 고마움을 전했다”고 말했다.

 

이어 “지난 6월 대한장애인사이클연맹과 업무 협약을 체결했고, 8월에는 중계방송에 수어방송을 처음 제공하면서 연말에는 광명시 수어 통역센터와 업무 협약을 체결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계속해서 “이도연 선수와 심병섭 감독의 희망이 이루어질 수 있도록 공단은 장애인체육 발전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면서 “‘더 미라클’방송에 황금시간대를 할애해준 복지TV 김선우 사장과 직원 여러분께 감사드린다. 우리 공단 기금조성사업을 바라보는 시선이 개선되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