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양산에서 상생과 화합 추구하는 축제마당 'YSWHA'

우덕수 대기자 | 기사입력 2022/04/19 [08:02]

경남 양산에서 상생과 화합 추구하는 축제마당 'YSWHA'

우덕수 대기자 | 입력 : 2022/04/19 [08:02]

 대회 2일차에는 홀장르 퍼포먼스경연대회가 펼쳐진다.  © 신문고뉴스

 

경남 양산에서 오는 5월 힙합문화를 매개로 상생과 화합을 추구하는 축제마당이 열린다.

 

5월 27일부터 29일까지 3일 동안 양산시가 주관하고, 사단법인 한국힙합문화협회 양산지부 주최로 양산시 황산공원 내 특설무대와 일원에서 ‘2022 양산 월드 힙합 어벤져스 댄스 경연대회(YANGSAN WORLD HIPHOP AVENGERS ; YSWHA)’가 열리는 것.

 

2024년 파리올림픽 정식종목으로 선정된 브레이크댄스를 활성화를 위해 시작된 YSWHA는 힙합 분야의 특성화된 브랜드를 확대하는 큰 의미를 가지고 있다.

 

YSWHA 심사위원으로 비보이 바이러스의 황대균, 비보이 피직스의 김효근, 익스프레션 크루 이우성, 애니메이션 크루의 백승주, MC SNIPA(박재민), 원더 크루의 마리 등 국내 최고의 비보이와 크루가 대거 참여하여 치열한 경쟁을 심사하게 된다.

 

또한, 축하공연으로 엠씨스나이퍼, 비트박스 사운드곰, 퓨전국악 하나연, 애니메이션 크루, 갬블러 크루, 45RPM/박재민, 배치기, 비-스쿨, 마리오네뜨, 황지상 x NSW YOON, NP9 등이 함께 한다.

 

DJ/EDM 파티에는 비비, 브레익손, 라쿤, 챈서, 리본, 세미이 등이 흥을 돋는다.

 

양산시는 이번 YSWHA를 통해 양산을 관광자원화함으로써 국내 청소년, 청년 및 해외 관광객들에게 힙합의 성지로 만들고자 노력하고 있다. 때문에 YSWHA 개최는 힙합문화의 파급효과로 문화, 예술, 관광 등의 시너지 효과가 크게 발생할 것으로 보인다.

 

YSWHA의 서영옥 대회장은 “코로나 19로 어려운 시대 속에서도 혁신적인 활동과 헌신을 하고 있는 힙합퍼의 노고에 진심으로 치하하고”며 "자신의 위치에서 열심히 노력한 힙합퍼을 보면서 시대를 앞서가는 힙합문화가 대한민국 문화를 이끌어갈 것”이라는 소감을 전했다.

 

이어 “이번 대회에는 힙합의 세계를 새롭게 이끌어갈 아마추어 선수를 육성에 큰 중점을 두고 있다”며 “세계를 짊어지고 나갈 꿈나무들이 많이 참가했으면 좋겠다”고 피력했다.

 

YSWHA 운영에 대해선 “힙합신예들이 자신의 재주를 마음껏 펼칠 수 있는 특별한 무대를 만들겠다”면서 “다양한 볼거리로 참가자와 관객들이 함께 어울리고 즐길 수 있는 알찬 대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총상금 6,200만원이 수여되는 YSWHA에 오는 30일까지 참가신청서 사전접수하고, 5월 5일까지 영상분을 제출하면 된다.

 

참가비는 없으며, 수상자 중 우수자는 힙합 공연에 특전이 주어지고, 특히 사단법인 한국힙합협회에서 진행 중인 힙합공연 참가기회를 얻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스포츠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