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백색의 신부’ 오승아, 웨딩드레스로 예쁨 두배
 
신종철 기동취재본부 본부장   기사입력  2017/01/03 [20:16]

 

▲   사진제공=지오아미코리아  © 신종철 기동취재본부 본부장

 

 

[신문고 뉴스] 신종철 기자 = 오승아가 2017년도를 환하게 밝히는 백색의 신부로 변신했다.

 

오승아는 디지털 매거진 지오아미코리아(GIOAMI KOREA)를 통해 로맨틱 웨딩룩 화보 사진을 공개했다. 이날 오승아는 한기원과 첫 만남에도 호흡을 자랑하며 아름다운 커플의 모습을 보여주었다.

 

오승아는 쇄골라인과 허리선을 강조한 화이트 드레스를 완벽 소화하며 꽃처럼 아름다운 자태를 드러냈다. 올 겨울과 잘 어울리는 순백의 드레스로 오승아의 청순미와 함께 고혹적인 아름다움까지 표현하기도 했다.

 

또 오승아는 화보촬영 내내 밝은 미소와 함께 분위기 메이커를 자처했다. 밝은 분위기 속에 진행된 화보 촬영 후 스탭들과 사진 촬영을 해주는 등 훈훈한 분위기를 만들었다.

 

오승아는 지오아미코리아 화보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활동에 돌입한다. "지앤지프로덕션에 새둥지를 틀며 배우라는 또 다른 꿈을 이룰 수 있게 되었다. 제2의 가족인 레인보우 멤버들에게도 고마운 마음이 크다. 각자의 자리에서 더 열심히 활동할 예정이기 때문에, 앞으로의 활동 기대해주시고 응원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또 "2017년도에는 새로운 배우 오승아로서의 모습도 보여드리고, 더 발전된 모습으로 MC, 예능 등 다양한 방면에서도 활동할 예정이니 기대 많이 해주셨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배너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7/01/03 [20:16]  최종편집: ⓒ 신문고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