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스포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이요원 향한 진구x유이의 반격 예고!
 
변승현   기사입력  2017/01/08 [09:50]
사진제공=불야성문화산업전문회사

 


상처투성이 정해인과 그를 냉랭하게 바라보는 이요원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MBC 월화특별기획 ‘불야성’측은 6일 이요원과 정해인의 촬영 현장 스틸 사진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극과 극의 분위기를 띄고 있는 이요원과 정해인의 모습이 담겨있다. 이요원은 다친 정해인을 보고도 싸늘하고 냉랭한 표정으로 그를 쳐다보고 있고, 반면 정해인은 만신창이가 된 모습으로 이요원을 향해 담담하면서도 어딘가 모르게 아픈 눈빛을 띄고 있어 눈길을 끈다.

 

해당 사진은 극중 건우(진구 분)와 세진(유이 분)이 이경(이요원 분)의 폭주를 막아 세우기 위해 일처리를 하는 과정에서 이경의 지시로 그들을 돕다가 다친 탁(정해인 분)의 모습을 담았다. 세진에게 지옥을 맛보게 해주겠다고 했던 이경이 왜 탁을 위험에 빠지게 만들면서까지 건우와 세진을 도와준 것인지 숨겨진 그녀의 속내에 궁금증을 자아낸다.

 

지난 방송에서는 자신을 밟으려 했던 장태준(정동환 분)의 숨통을 제대로 조이고 그를 자신의 발밑에 두는데 성공한 이경이 그를 이용해 세상을 움켜쥐려는 욕망을 드러내며 브레이크 없는 질주를 시작했다. 그리고 이경의 망가지는 모습을 보고 싶지 않아 그녀를 위해 배신을 감행하고 건우와 손을 잡았던 세진은 이경의 폭주에 또 한 번 절망감과 진저리를 느끼며 다시 마음을 다잡았다. 이에 이경의 질주에 제동을 걸기 위해 건우와 세진이 어떤 계획을 펼쳐나가게 될지, 그리고 그 어떤 위기도 거침없이 돌진하는 이경이 그들의 반격에 어떤 액션을 취하게 될지 기대가 모아진다.

 

‘불야성’ 제작관계자는 “이경을 향한 건우와 세진의 반격이 그려진다. 건우와 세진이 이경에게 생각보다 강한 한방을 날리지만 이경은 위기감은커녕 오히려 게임을 하듯 흥미를 느끼게 된다. 뛰는 건우와 세진 위에 나는 이경의 모습이 긴장감 넘치게 그려질테니 많은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불야성’은 잠들지 않는 탐욕의 불빛, 그 빛의 주인이 되려는 이들의 치열한 전쟁을 그린 드라마로 끝이 보이지 않는 부(富)의 꼭대기에 올라서기 위해 권력과 금력의 용광로 속에 뛰어든 세 남녀의 이야기를 그린다. 자신만의 거대한 왕국을 위한 브레이크 없는 질주를 시작하는 이경과 그런 이경으로 인해 자신이 진짜 원하는 것이 무엇인지 깨닫고 그녀에게 맞서는 세진, 그리고 이경의 질주를 막고자 세진과 손을 잡은 건우의 이야기가 흥미진진하게 펼쳐지고 있는 ‘불야성’은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 MBC에서 방송된다.

 

배너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기사입력: 2017/01/08 [09:50]  최종편집: ⓒ 신문고뉴스
 

선거 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게시물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17.04.17~2017.05.08)에만 제공됩니다.
일반 의견은 실명 인증을 하지 않아도 됨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배너
배너
배너
주간베스트
배너
배너
배너
배너